top of page

포켓몬고에서 포인트고


서울 시내 미술관 앞에 천 명이 넘는 사람들이 모여 휴대전화만 쳐다보고 있습니다.

한 금융사 앱에 들어가면 주위에 동시접속한 사람들이 뜨는데, 버튼을 누르면 한 명당 최대 10원까지 현금처럼 쓸 수 있는 포인트를 무제한으로 주기 때문입니다.

회사들이 밀집한 곳에 있는 이 미술관은 앱으로 돈을 벌려는 직장인들이 모이다 보니 '10원 성지'로 입소문이 났습니다.

[박세희 / 서울 강북구]

"매일 점심시간마다 왔어요. 직장이 바로 여기 근처거든요. 점심 빨리 먹고 사무실 직원들하고 다 나와서 여기서 20분 정도 하고 들어가요. 하루에 오천 원은 벌어요 하하."

저도 이곳에서 포인트 받기를 해봤는데요, 5분도 안 돼 406원을 벌었습니다.

이 서비스는 출시 한 달 만에 누적 이용자만 150만 명에 달했습니다.

어제까진 무조건 한 명당 10원을 줬는데, 이용자가 급증하자 오늘부턴 20명이 넘으면 1원씩 줄어드는 방식으로 바뀌었습니다.

적은 돈이지만 한 푼이라도 아껴야 하는 사람들에겐 귀할 따름입니다.

[심재엽 / 경기 수원시]

"취업을 이제 막 시작하면서 재테크를 하다 보니까 이런 적은 돈도 관심이 가더라고요. 나중에 배달 음식 시켜먹을 때 3천 원 정도 모이면 배달료 낼 수 있을 것 같아서."

한 의류회사 앱은 출석체크할 때마다 50원씩 적립해주고, 2주 이상 연속 성공하면 추가 포인트를 줍니다.

퀴즈를 풀거나 달리기만 해도 포인트를 받을 수 있습니다.

[조모 씨 / 의류회사 앱 이용자]

"4만 원짜리 옷을 산다 그러면 2만 원을 포인트로 쓰고. (해당 브랜드) 이용은 그렇게 자주는 안 했는데 (출석체크) 하고 나면서부터 아무래도 관심도 가고 좀 사게 되는 것 같아요."

이밖에 간단한 설문조사를 하거나 주어진 과제를 성공하면 포인트를 주는 앱도 인기입니다.

한 푼이라도 아껴야하는 시대, 푼돈을 모으는 방식도 새로워지고 있습니다.

채널A 뉴스 김승희입니다.

조회수 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커피에 함께 넣어 마시면 이로움을 더하는 식품

커피 자체만으로도 이로운 점이 많지만 커피에 함께 넣어 마시면 이로움을 더하는 식품이 있습니다. 이 식품들은 커피의 맛과 향을 더하기 때문에 선호하는 사람들이 많다고 해요. 첨가물에 따라 독특한 맛을 즐기기 좋고 몸에 이로운 식품 첨가물에는 어떤것이 있는지 알아보도록 할께요. 1.커피+계피 커피와 계피는 조합도 좋을 뿐아니라 건강개선에도 탁월한 효능을 보입

Comments


bottom of page